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1월 16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제1조 (약관의 적용)
오픈뱅킹공동업무를 기반으로 이용기관이 개발한 핀테크 서비스를 통해 본인명의 계좌에서 자금을 출금하고자 하는 개인(이하 “사용자”라 한다)과 신한은행(이하 “은행”이라 한다)에 대하여 이 약관을 적용합니다.

제2조 (용어의 정의)
① “오픈뱅킹공동업무”란 이용기관이 핀테크 서비스를 용이하게 개발하고, 제공할 수 있도록 은행권에서 공동으로 구축하여 운영하는 표준화된 오픈API 플랫폼에 대한 제반 업무를 말합니다.
② “이용기관”이란 금융결제원과 오픈뱅킹공동업무 이용계약을 체결하고 이용승인을 받은 기업을 말합니다. 여기에는 신한은행을 제외한 은행 및 금융기관도 포함됩니다.
③ “출금이체”란 이용기관이 사용자의 은행 예금계좌에서 출금하여 이용기관의 수납 모계좌로 집금하는 업무를 말합니다.
④ “오픈뱅킹중계센터”란 오픈뱅킹공동업무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하며, 은행과 이용기관을 서로 중계하는 곳으로 금융결제원이 운영합니다.
⑤ “자동이체정보 통합관리시스템”이란 자동이체 등록내역 및 동의자료를 통합 보관 및 관리하고 사용자가 자동이체 등록내역을 조회, 변경 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 금융기관이 공동 개발한 시스템을 말합니다.

제3조 (출금이체 신청)
① 사용자가 본인명의 계좌에 대한 출금이체를 실행하기 위해서는 이용기관 또는 오픈뱅킹중계센터가 제공하는 웹페이지 또는 앱에서 출금이체 신청을 하며, 관련 정보는 해당 은행으로 전달됩니다.
② 사용자가 출금이체 신청시 전자금융거래법 제15조 제1항 및 시행령 제10조에 따라 계좌 단위로 서면(전자서명이 있는 전자문서 포함) 또는 ARS 녹취 등에 의하여 출금이체에 대한 동의를 하여야 합니다.
③ 사용자는 거래지시와 처리결과가 일치하는지 여부를 확인하여야 합니다. 일치하지 않는 경우에는 이를 즉시 은행에 통지하여야 합니다.
④ 은행은 개인정보보호법 및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서 정한 바에 따라 사용자의 정보를 관리하여야 하며, 이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은 은행의 개인정보처리(취급) 방침에 정한 바에 의합니다. 은행은 개인정보처리(취급) 방침에 대한 세부내용을 홈페이지에 게시하여 사용자가 확인할 수 있도록 합니다.

제4조 (출금이체)
① 이용기관이 은행에게 사용자의 출금이체 신청계좌에서 일정 금원을 출금하여 이용기관의 수납 모계좌로 이체를 요청하는 경우, 은행은 사용자에게 별도의 통지 없이 자금의 이체를 처리합니다.
② 제1항의 경우 은행의 예금약관이나 약정서의 규정에도 불구하고 은행은 예금청구서, 기타 관련 증서 없이 출금이체 처리절차에 의하여 출금할 수 있습니다.

제5조 (출금이체 이용시간)
출금이체 이용시간은 연중무휴로 00시10분부터 23시50분까지로 합니다.

제6조 (출금한도)
이용기관의 출금이체 요청시 사용자 지정계좌의 예금잔액(자동대출 약정이 있는 경우 대출한도 포함)과 오픈뱅킹중계센터가 관리하는 사용자별 일간 출금한도 잔여금액 중 적은 금액을 출금한도로 합니다.

제7조 (최초 개시일)
출금이체 신규신청에 의한 출금이체 개시일은 이용기관의 지정에 의하여 결정되며 이용기관으로부터 통지 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받은 출금일을 최초 개시일로 합니다.

제8조 (신청서 제출기한)
출금이체 신규 신청(변경 및 해지 신청 포함)시 해당 출금일 이전까지 신청서를 제출하여야 하며, 출금이체 해지신청서를 제출한 경우는 전자금융거래법에 규정된 출금동의의 철회로 봅니다.

제9조 (출금기준 및 이의제기)
① 출금이체는 이용기관의 출금요청을 접수한 은행의 제6조에 의한 출금한도에 한하여 이용기관의 청구대로 출금하여 처리합니다. 단, 이용기관의 청구금액이 요청 시점의 출금한도를 초과하거나, 사용자 지정계좌가 예금의 지급제한, 약정대출의 연체 등의 사유에 해당되는 경우 은행은 출금이체를 처리하지 아니합니다.
② 청구금액에 이의가 있는 경우에는 사용자와 이용기관이 협의하여 조정하여야 합니다.

제10조 (정보제공)
출금이체 업무처리와 관련된 사용자의 계좌번호, 생년월일, 성별, 이메일주소 등의 정보는 금융기관 및 전자금융업자가 아닌 이용기관에는 제공되지 않으며, 은행은 출금이체 업무 이외의 목적으로 해당 정보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

제11조 (은행의 출금이체 해지)
은행은 1년 이상 이용기관의 요청이 없는 출금이체에 대하여 사용자 또는 이용기관에 상당한 기간을 정하여 이행을 최고하고, 그 기간 내에 이행하지 아니한 때에 한하여 출금이체를 해지할 수 있습니다.

제12조 (출금이체 통합관리)
① 오픈뱅킹공동업무 출금이체는 계좌이동서비스 대상입니다.
② 은행은 자동이체정보 통합관리시스템에 사용자의 출금이체 등록정보를 제공하여 사용자가 조회, 해지할 수 있도록 합니다.
③ 사용자가 자동이체 통합관리시스템 또는 은행 채널(영업점, 인터넷뱅킹, 모바일뱅킹 등)에서 출금계좌를 타은행 계좌로 변경 신청할 경우 변경 전 출금계좌에 등록되어 있는 출금이체 신청 건은 자동해지됩니다.

제13조 (면책 사항)
이 약관의 면책사항에 대해서는 전자금융거래 기본약관을 준용합니다.

제14조 (관할 법원)
이 약관에 따른 출금이체와 관련하여 은행과 사용자 사이에 소송의 필요가 있는 경우 관할법원은 민사소송법에서 정하는 바에 따릅니다.

제15조 (약관의 변경)
은행이 이 약관을 변경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전자금융거래 기본약관의 약관의 변경 조항을 준용합니다.

제16조 (다른 약관과의 관계)
① 출금이체 거래에 관하여는 동 약관의 규정이 다른 약관에 우선합니다.
② 이 약관과 전자금융거래 기본약관에 정하지 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않은 사항에 대하여는 전자금융거래법 등 관계법령을 적용합니다.

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사이트 이동 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사이트 이동

기업에서 다수의 고객으로부터 수납대금(상품판매대금, 보험료, 카드대금, 리스료 등)을
받아야 할 경우, 고객의 은행계좌에서 출금하여 기업의 모 계좌로 입금 처리한 후
그 결과를 기업에게 전송하여 주는 서비스

다수의 고객을 보유한 기업이 거래대금 등을 수납하고자 할 때 사용하는 계좌로서,
실계좌(입금 모 계좌)에 부속된 가상의 계좌를 교부하여 수납함으로써 입금 내역을
실시간 전산관리하고자 할 때 이용하는 서비스

수취계좌 어음결제 입금내역에 대해 전송

외화계좌의 입출금 내역을 실시간 전송

외화 P/O 통지(타발송금 내도통지)

해외 거래처가 송금하는 외화이체정보를 확인
(송금 은행의 SWIFT 전문에 있는 송금인 정보 확인)

외화자금의 송금을 위해 해외 및 국내은행으로 P/O를 발송

구매기업이 판매기업에 어음으로 결제지급

기업이 거래은행에서 전용카드를 만들고 납품대금을 어음이 아닌, 전용카드로 결제지급

구매기업과 판매기업간의 재화(용역)거래로 발생하는 매출채권을 담보로 판매기업이 대출을 받고 구매기업은 지정결제일에 상환

기업간 전자상거래에서 구매기업과 판매기업간에 체결된 매매대금 결제정보를 e-MP(전자가상시장)가 은행에 통보하고, 구매기업은 자기자금 또는 은행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지불수단을 이용하여 판매기업에 결제하는 기업간 전자상거래 전용 전자 결제 서비스
(ex. B2B 구매론, B2B구매자금대출)

거래 계좌에서 출금

Bank Transfer

참고사항: CashU의 총 출금 금액은
CashU의 총 입금 금액을
초과 할 수 없습니다.
초과 금액을 출금하려면
[email protected]으로 문의하십시오.

WebMoney Vietnam (WMV) 결제 시스템

처리 시간: 영업일 1일 소요

수수료: 0.8% (최소 500 베트남동, 최대 1,000,000 베트남동)

Western Union

Western Union 송금 시스템

처리 시간: 영업일 1일 소요

Internal Transfer

Crypto Currencies

최소 출금: 50$ / 50€ / 5000¥ / 1000 uBTC

Internal Transfer

자체 거래 계좌간 이체

기타 결제 시스템

수수료: 결제 시스템에 따라 다름

*거래 활동이 없거나 거래 시스템을 보충하기 위한 지불 시스템 수수료 상환 정책의 남용을 감지하면, IFC Markets는 고객의 잔액에서 결제 시스템 수수료를 차감할 권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 귀하가 출금 요청을 보내면 IFC Markets는 모든 계좌에 대해 발생하는 마이너스 잔액 보상 금액을 청구하고 프로모션 프레임 워크에서 발생하는 거래계좌 입금 및 출금 보너스 자금을 취소 할 권리가 있습니다.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

고액현금거래보고제도(Currency Transaction Reporting System, CTR)는 일정금액 이상의 현금거래를 FIU에 보고토록 한 제도입니다.
1일 거래일 동안 1천만원 이상의 현금을 입금하거나 출금한 경우 거래자의 신원과 거래일시, 거래금액 등 객관적 사실을 전산으로 자동 보고토록 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금융기관이 자금세탁의 의심이 있다고 주관적으로 판단하여 의심되는 합당한 사유를 적어 보고하는 의심거래보고제도(Suspicious Transaction Report System)와는 구별됩니다.

우리나라는 2006년에 이 제도를 처음 도입하였으며(특정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제14조의2, 시행일자 : 2006.1.18.), 도입 당시는 보고 기준금액을 5천만원으로 하였으나,
2008년부터는 3천만원, 2010년부터는 2천만원, 2019년 7월부터는 1천만원으로 단계적으로 인하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고액현금거래보고제도는 객관적 기준에 의해 일정금액 이상의 현금거래를 보고토록 하여 불법자금의 유출입 또는 자금세탁이 의심되는 비정상적 금융거래를 효율적으로 차단하려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현금거래를 보고토록 한 것은 1차적으로는 출처를 은닉·위장하려는 대부분의 자금세탁거래가 고액의 현금거래를 수반하기 때문이며, 또한 금융기관 직원의 주관적 판단에 의존하는
의심거래보고제도만으로는 금융기관의 보고가 없는 경우 불법자금을 적발하기가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것입니다.
국제적으로는 모든 국가가 이 제도를 도입하고 있는 것은 아니며, 각 국이 사정에 맞게 도입·운영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금융거래에서 현금거래 비중이 높은 점 때문에 자금세탁방지의 중요한 장치로서 도입 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되어 왔습니다. 이 제도가 자금세탁거래를 차단하는데 효율적이라는 점이 인정됨에
따라 FATF(Financial Action Task Force on Money Laundering) 등 자금세탁방지 관련 국제기구는 각국이 이러한 제도를 도입할 것을 적극 권고하고 있습니다.

미국을 시작으로 호주, 캐나다 등 주로 선진국 FIU에서 도입하여 운영하여 왔으나 최근 들어 대만, 과테말라, 슬로베니아, 파나마, 콜롬비아, 베네수엘라 등으로 그 도입이 점차 확대되어 가고 있습니다.
보고대상기관은 대부분의 국가에서 은행, 증권회사, 보험회사 등 모든 업종의 금융기관으로 하고 있습니다. 보고기준금액은 자금세탁 등 불법자금 유통을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범위내에서
현금거래성향, 수준 등을 고려하여 각국이 결정하므로 국가에 따라 다르나, 미국, 호주, 캐나다 등 주요국에서는 1만 달러(자국화폐기준)를 기준금액으로 하고 있습니다.

각국은 분할거래를 통해 고액현금거래보고제도를 회피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일정기간 동안의 다중거래는 단일거래로 판단하여 그 합이 보고기준금액을 넘을 경우에도 보고토록 하는 장치를 두고
있습니다.
한편, 미국, 캐나다 등에서는 보고와 관련된 비용부담을 줄이고, 자료의 실효성을 제고하기 위해 자금세탁 위험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정부기관 또는 금융기관 등과 거래는 금융회사가 스스로 판단하여
보고대상에서 제외할 수 있도록 하는 보고면제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반면 우리나라는 고객현금거래 보고 면제대상기관을 법령(특정금융거래보고법 시행령)에 명시하고 이 대상기관의 현금거래는 고액현금거래보고를 면제토록 하는 ‘면제대상 법정 지정방식’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